Untitled Document

교육





안양시, 여권 당일 신청·발급시대 열다.


차세대 스티커 부착방식 비전자여권(긴급여권), 신청 당일 바로 수령 가능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1.07.22 11:15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긴급여권
긴급여권

이제 긴급여권을 신청하면 당일 바로 찾아갈 수 있게 됐다.
안양시가 여권발급 온라인예약서비스에 이어 이달 6일부터 긴급여권(차세대 비전자 여권)발급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긴급여권은 일반여권을 신규 또는 재발급 받을 시간적 여유가 없거나, 그 밖의 사유로 급하게 여권이 필요하다고 인정되는 경우 즉시 발급되는 차세대 스티커 부착 방식의 비전자여권으로 신청 당일 바로 수령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그동안 긴급여권(사진부착식)은 외교부, 인천공항, 광역지자체 대행기관 등 18개소 에서만 가능했으나 차세대 비전자 여권(보안스티커 부착식) 변경 시행과 함께 긴급 여권 발급 확대기관으로 안양시도 추가 지정, 전격적으로 서비스를 시행하게 됐다.
긴급여권 발급을 위해서는 기존 여권(유효기간 남아 있을 경우), 최근 6개월 이내에 찍은 여권사진 1매, 긴급여권 신청 사유서 등의 제출서류가 필요하다.

긴급여권은 비전자식 일회성(왕복1회: 출국·입국 각1회 사용) 여권으로 전자칩이 내장돼 있지 않아, 각국의 출입국정책에 따른 인정여부 및 입국제한 사항(잔여 유효기간, 사증 면제 제외 등) 등에 대해서는 사전에 정확한 확인이 요구된다.

발급대상은 여권발급 또는 재발급을 받을 시간적 여유가 없을 정도로 긴급한 사유가 있는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본인확인이 불가능하거나, 1년 이내에 2회, 5년 이내 3회 이상 여권을 분실한 경력이 있으면 신청이 불가능하다.

긴급여권 발급 수수료는 53,000원이며, 다만, 국외에서 친족이 사망하거나 위독한 경우 등 증빙서류를 제출하면 20,000원으로 감면된다. 또 발급받은 후 6개월 이내 증빙서류 제출로 33,000원을 환급받을 수 있다.

한편 안양시는 긴급여권 발급 서비스와 함께 유효한 여권 소지자가 옛 여권번호 또는 출생지 추가기재를 신청할 경우에도 바로 처리해 주는 등 여권민원행정서비스 향상을 기하고 있다.
 

[ Copyrights © 2010 한방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법인명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대호빌딩) 205호,206호(연지동)
  • 대표전화 : 02-766-1501 팩스 : 02)765-8114
  • 제호 : 한국방송통신사 사업자번호 : 447-81-00979 등록번호 : 서울 아 04889 발행일 : 2017-05-01
  • 등록일 : 2017-12-21 회장·발행·편집인 : 신유철 대표 : 권영분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유철 관리자
    KBCSnews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한국방송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cs@kbcs.kr